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알려왔습니다

2017년 02월 17일(금)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14일 1면 '창원공단 놀리는 공장 터 46만 8000㎡'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기업 회생을 진행 중인 한국공작기계㈜가 공장 터(웅남동) 3만 2846㎡ 매각을 추진하지 않고 있다고 알려왔습니다. 한국공작기계는 기업 회생 절차를 정상적으로 밟아 회생을 위해 전 임직원이 노력하고 있으며, 올해 출하한 기계만 30대로 정상 조업 중이라고 했습니다. 퍼스텍㈜도 사천 항공국가산단에 2만 평 규모의 공장 터를 신청한 것은 맞지만 터 매입 절차를 아직 밟지 않은 데다 창원 공장(내동·3만 9686㎡)은 여전히 정상 조업 중이라고 밝혀왔습니다. 퍼스텍 측은 앞으로 사천 공장을 신축하더라도 창원 공장을 매각할 계획은 현재로서는 세워두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