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반기문, IOC 윤리위원장에 지명

2017년 06월 16일(금)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윤리위원장에 지명됐다.

IOC는 14일 집행위원회가 이날 반 전 총장에게 새 윤리위원장직을 제안했다면서 오는 9월 페루 리마에서 열리는 총회에서 투표를 거쳐 선출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대한체육회도 이날 오후 늦게 IOC의 관련 발표 내용을 확인했다. 박철근 체육회 국제협력본부장은 "IOC의 발표 소식을 접했다"면서 "반기문 전 총장이 IOC 윤리위원장으로 선출되면 IOC 위원들의 비위 행태 등 윤리적인 문제를 조사하는 노릇을 수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IOC는 반 전 총장이 새 윤리위원장이 되면 세네갈 헌법재판소장 출신 유수파 은디아예 현 윤리위원장의 후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IOC는 반 전 총장이 2007년부터 2016년까지 유엔 8대 사무총장으로 재임하면서 유엔에서 최고 수준의 윤리, 진실성, 의무, 투명성을 구현했다고 소개했다.

아울러 반 전 총장의 첫 지시가 유엔 기구의 모든 시스템에서 통일된 윤리 기준과 정책을 제정한 것이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