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새얼굴]해군 최초 여군 함장 안희현 소령

2017년 08월 10일(목)
민병욱 기자 min@idomin.com

해군 최초 여군 함장이 탄생했다. 해군 5성분전단(전단장 김종삼 준장)은 9일 안희현 (37·해사 57기·사진)소령이 23대 고령함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안 소령은 지난 6월 전반기 해군 장교보직심의위원회에서 소해함 함장으로 선발됐다. 이는 2001년 여군 장교가 함정에 배치된 이후 최초다.

안 소령은 "해군 첫 여군 함장으로 중책을 맡게 된 것이 무한한 영광인 동시에 책임의 중대함을 통감한다"며 "모든 열정을 다해 주어진 임무를 완수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고령함은 5전단 52기뢰전대 소속 소해함으로, 기뢰를 탐색·제거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민병욱 기자

    • 민병욱 기자
  • 2017년 7월 17일부터 경남경찰청, 검찰, 법원, 진해 맡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보도자료, 구독신청 등등 대환영입니다. 010-5159-9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