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소년야구 대표팀 슈퍼라운드 진출

니카라과에 12-4 대승…4연승으로 조 1위 확정

2017년 09월 06일(수)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한국 청소년야구 국가대표팀이 4연승을 거두며 조 1위로 결선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이성열 유신고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5일 캐나다 선더베이 포트아서 경기장에서 열린 제28회 세계청소년(18세 이하)야구선수권대회 조별 예선 A조 4차전에서 니카라과를 12-4로 눌렀다.

한국은 6일 열리는 이탈리아전 결과와 상관없이 조 1위를 확정했다. 예선 1위 혜택으로 2승을 안고 슈퍼라운드를 치른다.

이날 한국은 1회초 선취점을 내줬다. 그러나 1회말 1사 1, 3루에서 곽빈(배명고)의 희생플라이로 동점을 만들고, 2사 만루에서 이인혁(덕수고)이 인사이드 더 파크 홈런을 쳐 5-1로 달아났다.

이인혁은 타구를 잡으려던 니카라과 외야수가 넘어져 행운의 홈런을 기록했다. 장준환(유신고)은 10-1로 앞선 5회 1사 3루에서 왼쪽 담을 넘어가는 쐐기 투런 아치를 그렸다. 그는 최근 2경기 연속 홈런을 쳤다.

장준환은 "야구를 시작한 후 처음으로 2경기 연속 홈런을 쳤다. 상대 투수가 변화구를 먼저 던진 뒤, 직구를 던질 것으로 예상했다"며 "배트 중심에 잘 맞아 홈런이 나왔다. 타격감은 괜찮은 편이다. 선수단 분위기가 아주 좋아 매 경기 신나게 경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