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해성 전 한국 수석코치, 베트남 잘라이FC 총감독 선임

2017년 10월 13일(금)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축구대표팀 수석코치를 역임한 정해성 감독이 베트남 프로축구 호앙아인 잘라이FC 총감독으로 선임됐다.

정해성 감독 측은 12일 "정 감독은 12일 국내에서 베트남 호앙아인 구단 관계자와 만나 계약을 체결했다"며 "정 감독은 동남아시아 리그는 물론, K리그 클래식 감독보다 더 좋은 대우로 해당 구단 사령탑에 부임한다"고 전했다.

호앙아인 구단은 현재 베트남 축구대표팀 선수 다수가 포함된 명문 클럽이다.

정해성 감독은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한국의 4강 진출에 힘을 보탰고,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도 허정무 감독을 도와 한국의 사상 첫 원정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뤄냈다.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