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체육인]합천 야로면 건강체조단 배순효 씨

"운동에 빠진 난 90세 꽃할매"
2004년 창단 멤버…올해 전국 어르신 체육대회 '최우수'

2017년 11월 23일(목)
정성인 기자 in@idomin.com

"몸도 몸이지만 인자 정신이 깜빡깜빡해. 가만있자. 내 나이가 몇이지?"

지난 13일 합천군 야로면 사회복지회관에서 만난 배순효(90) 어르신께 연세를 물었지만 당신의 나이도 잊고 있었다. 옆에 있던 야로보건지소 서유정 씨가 "어머니, 1927년생이잖아요. 우리 나이로 구십 하나네요" 하고 일깨워주니 "아 맞다 내 나이 90을 넘겼구나" 한다.

배 어르신은 지난 6월 제주에서 열린 전국 어르신 체육대회에 출전했다. 출전하고 보니 최고령 출전자였다고 했다. 어르신이 속한 '야로면 건강체조단'은 대회에서 최우수 선수상을 받으며 한껏 성가를 높였다.

배 어르신은 '꽃띠' 열아홉에 4살 어린 정광선 어르신과 결혼했다. 야로면 청계리에서 나서 결혼하고 슬하 1녀 2남이 환갑을 넘긴 지금까지도 야로를 떠나 산 적이 없을 만큼 '야로 촌사람'이다.

지금은 3자녀 모두 서울에서 살고 있지만, 그래도 자주 고향 부모님을 뵈러 온다고 했다.

123.jpg
▲ 합천군 야로면 건강체조단 멤버 90세 배순효 씨 모습./ 정성인 기자

젊어서는 야로면 소재지에서 가구점도 운영했지만, 지금은 '영감'이 밭에서 콩대 뽑아다 주면 앉아서 작대기로 콩이나 털곤 하는 게 일이란다.

어르신이 함께 운동하는 '야로면 건강체조단'(남자 회장 구화종·74, 여자 회장 심옥자·70)은 합천군은 물론, 전국에서도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막강 실버 파워 집단이다.

지난 2004년 야로면 개인이 운영하는 합기도 체육관에서 건강체조단은 태동했다. 배 어르신은 창단 멤버로 참가했다. 이후 야로면 복지회관이 생기면서 건강체조단이 정식 출범했고, 매주 월·수요일이면 복지관 강당에서 60여 야로면 어르신들이 운동하고 있다.

이와는 별개로 매주 화·목요일이면 처음 시작했던 체육관과 경로당에서 건강체조를 함께 하는 팀도 있는데, 배 어르신은 양쪽 모두에 참가하고 있다.

자고 일어나면 달력을 보고, 오늘은 어디로 가야 하는지 확인하는 게 일이라니 어찌 보면 '워커 홀릭'(일 중독) 못지않은 '운동 홀릭'처럼 보이기도 한다.

14년째 동네 노인들과 운동으로 어울리다 보니 가슴 아픈 일도 많았고, 힘들 때도 있었지만 주변 사람들, 특히 보건지소 사람들이 돌봐준 덕에 어르신 잔치에서 '최고령' 영예도 누렸다고 한사코 겸손을 내보였다.

"6월 제주도 가기 전에 건강이 갑자기 안 좋아졌어. 비행기 타는 것도 걱정이 많이 됐지. 제주도를 가나 마나 걱정이 많았는데, 여기 서유정이가 격려를 많이 해줬어. 그 덕에 억지로 억지로 비행기를 탔지. 제주에 가서도 참 폐를 많이 끼쳤네. 양쪽에서 내 겨드랑이를 끼고 거의 부축해서 다녔으니까. 그래도 참 좋았어."

한국 나이로 '망백'을 넘기면서 어르신 기력이 영 예전 같지 않다고 했다.

"인자 힘이 들어. 잘하지도 못하고. 그래도 집이 여기서 가까우니 한 번씩 와서 뒤에 살째기 서서 따라 흉내만 내다가 가곤 그래."

지난 6월 제주에서 열린 전국 어르신 체육대회서 최우수 선수상을 받은 체조단 전체 모습. /정성인 기자

운동하는 겉모습만 봐서는 배 어르신이 망백을 넘겼다고 믿기지 않았다.

"나이도 기력도 달려. 올해는 그래서 더 많이 빠졌네. 그래도 자고 나면 어디로 운동하려 가야 하는지부터 생각해봐. 영감이 콩 타작하라고 뽑아다 주지만, 그거야 운동하고 나서 해도 되고 늦으면 내일 해도 되지만 여기 운동은 내일 오면 안 해. 그러니 여기부터 먼저 와야지 어째."

실제 체조단에 나오는 어르신들은 대부분이 운동하는 날을 손꼽아 기다린다고 했다.

서유정 씨 말로는 그 폭염이 내리쬐는 한여름에 방학하고 싶은데, 어르신들이 한사코 거절해 방학도 못 한단다.

"사는 동안에는 건강하게 살고 싶다"는 배 어르신 소망. 건강은 타고나거나 거저 주어지는 게 아니라 끊임없이 자신을 닦달하고 함께 어울리는 속에서 주어진다는 것을 일찌감치 깨친 어르신의 건강한 삶을 기원하면서 인터뷰를 마쳤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정성인 기자

    • 정성인 기자
  • 문화체육부에서 프로축구, 프로농구를 비롯해 엘리트 체육, 생활체육 전반을 맡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뉴미디어, IT, 첨단과학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그래서 그쪽을 주로 하는 블로그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주소는 위에 있고요, 블로그는 http://digilog4u.co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