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분 만에 벼락골' 포항 김승대 K리그 13R MVP

2018년 05월 17일(목)
이원정 기자 june20@idomin.com

'절대 1강' 전북 현대를 상대로 킥오프 1분 만에 벼락골을 터트린 김승대(포항)가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김승대가 지난 12일 전북전에서 이근호와 합작 플레이로 득점에 성공했다"며 "시종일관 공격적인 모습으로 좋은 활약을 펼쳤다"라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김승대는 전반 1분 만에 벼락 같은 결승골을 꽂으면서 전북을 3-0으로 물리치는 데 큰 역할을 담당했다.

13라운드 베스트팀은 상주 상무가 뽑혔고, 베스트 매치는 상주-인천전이 선정됐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원정 기자

    • 이원정 기자
  • 문화체육부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