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장·군수 후보 전통시장 활성화 공약 살펴보니

후보들 아케이드 설치·주차장 건립 등 '경쟁력 강화' 약속
지역화폐 발행 상권 활성화…'갑질피해신고센터' 등 눈길

2018년 06월 12일(화)
강해중 기자 midsea81@idomin.com

경남 도내 6·13 지방선거 시장·군수 후보들이 전통시장 활성화와 관련해 다양한 공약을 내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도민일보>는 도내 18개 기초자치단체 시장·군수 후보들이 선거관리위원회에 제출한 전통시장 활성화 공약을 살펴봤다.

◇전통적인 공약들 = 전통시장 활성화 세부 공약 가운데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것은 '시설 현대화'였다. 후보 대부분 노후하고 장보기 불편한 전통시장 시설을 개선하겠다고 했다. 여기에는 아케이드 설치, 주차장 건립 등이 항상 따른다. 이는 각 지역 전통시장의 해묵은 현안임에도 이번 선거 후보들이 공통으로 내세우는 유효한 공약으로 나타났다.

소상공인 지원 정책 공약을 제시한 후보 가운데 진의장(무소속) 통영시장 후보는 소상공인 육성자금을 최대 5000만 원까지 융자하고 2년간 2.5% 이자를 지원하겠다고 했고, 김동순(무소속) 김해시장 후보는 창업·경영안정자금 지원 신용보증을 500억 원까지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최근 트렌드는 야시장·지역화폐 = 최근 몇 년간 전국적으로 바람이 불었던 야시장과 지역화폐 관련 공약도 많았다. 허성무(더불어민주당) 창원시장 후보는 '창원 밤도깨비 야시장'을 운영하겠다는 공약을 내걸었다. 국화축제, 지역 문화예술인과 연계한 쇼, 세계 각국 요리·문화·기술을 접목하겠다는 복안이다.

김동우(대한애국당) 진주시장 후보는 시내에 '5대 야시장'을 설립하겠다고 했다. 백두현(더불어민주당) 고성군수 후보는 '고성시장 토요장'을 개설하고, 광장을 조성해 관광자원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백 후보는 "상설 공연과 야시장으로 지역경제를 살리겠다"는 견해를 밝혔다.

김기범(더불어민주당) 거창군수 후보는 소상공인 통용 지역화폐 발행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김 후보는 "지난해 국내 지자체 56곳이 지역화폐를 발행했다. 올해도 10여 곳 추가될 전망"이라며 "연간 30억 규모로 지역화폐를 발행해 외지로 돈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고 자금의 역내 순환을 도모해 지역경제를 북돋겠다"고 말했다.

서춘수(무소속) 함양군수 후보는 연간 16억 원 규모로 '함양사랑상품권'을 발행해 소외계층, 소상공인 등 특정 요건을 갖춘 군민에게 분기별로 지급하겠다고 했다. 이종범(무소속) 사천시장 후보는 '사천사랑상품권'을 발행하고, 조성환(더불어민주당) 밀양시장 후보는 아동수당·공무원 복지수당 20%를 전통시장 지역화폐로 지급하겠다는 입장이다.

문준희(자유한국당) 합천군수 후보는 지역상품 우선사용 조례를 제정해 지역상품을 70%까지 우선 구매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지역 이슈·이색 공약들 = 지역 상황과 연계한 공약을 내건 후보도 있었다. 창녕군수 선거에 나선 배종열(더불어민주당), 한정우(자유한국당), 김종규(무소속) 후보는 폐장된 부곡하와이 정상화 공약을 공통으로 내놨다. 배 후보는 부곡하와이에 대규모 투자를 유치하겠다고 했고, 한 후보는 부곡하와이 매각·인수자문단을 구성해 재개장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김 후보도 부곡하와이 정상화와 부곡온천지구 활성화를 내세웠다.

신세계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입점이 논란인 창원시장 선거에 나선 석영철(민중당) 후보는 "상권을 무시하는 프랜차이즈 가맹점 확장과 소상공인 생존권을 위협하는 복합쇼핑몰 진출을 규제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 특색 있는 공약도 눈에 띈다. 정장수(자유한국당) 김해시장 후보는 시장 직속 '갑질피해신고센터'를 설치해 △부당한 하도급 계약 △가맹점 피해 △임차인 피해 등을 막겠다고 했다.

최성근(무소속) 김해시장 후보는 "시장이 가진 행정권한을 이용해 소상공인·편의점 업주가 억울한 영업정지를 당하지 않도록 미성년자 동석 적발 시 철저히 조사해 행정처분을 하지 않고, 불필요한 교육·위생점검을 최대한 줄이겠다"는 독특한 공약을 내놨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강해중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