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산청서 투표하려던 50대 '심정지'로 쓰러져…위중한 상태

입력 : 2018-06-13 14:35:04 수     노출 : 2018-06-13 14:38:00 수
민병욱 기자 min@idomin.com

산청군 한 투표소에서 투표를 하려던 50대 여성이 '심정지'로 쓰러졌다.

산청경찰서는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1시 2분께 산청읍 제1투표소가 있는 청소년수련관에서 투표를 위해 차례를 기다리던 ㄱ(57) 씨가 심정지로 쓰러져 진주 경상대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밝혔다.

경찰은 ㄱ 씨가 "현재 위중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568591_434539_4338.jpg
▲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민병욱 기자

    • 민병욱 기자
  • 2018년 7월 13일부터 경남도의회, 정당 등 맡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보도자료, 구독신청 등등 대환영입니다. 010-5159-9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