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농협, 거창농가 점검 폭염피해 복구 지원

2018년 08월 08일(수)
남석형 기자 nam@idomin.com

하명곤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장이 7일 거창군 과수농가를 찾아 폭염 피해를 점검하고 농민들의 의견을 들었다.

거창군은 도내 사과 주산지로 지난 4월 폭설에 이어 이번 여름 폭염으로 연이어 피해를 봤다. 이에 수확량은 지난해와 비교해 10%가량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농협중앙회는 △복구지원 무이자 자금 5000억 원 긴급 편성 △양수기 등 장비 3000여 대 지원 △약제·영양제 25억 원어치 지원 △신속한 손해평가 및 보험금 지급 등을 하고 있다.

경남본부는 이날 현장에서 약제와 급수장비 긴급 지원 등을 약속했다. 하명곤 본부장은 "경남농협은 신속한 지원대책 마련과 복구지원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하명곤(왼쪽서 둘째) 농협중앙회 경남본부장이 7일 폭염 피해를 입고 있는 거창지역 한 과수농가를 찾아 농민 이야기를 듣고 있다. /경남농협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남석형 기자

    • 남석형 기자
  • 경제부 기자입니다. 부동산·금융·건축 분야를 맡고 있습니다.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 제보뿐만 아니라, 주변 따듯한 이야기도 늘 환영입니다. 휴대전화 010-3597-1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