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T중공업·모티브 대한민국 방산전 참가

2018년 09월 13일(목)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S&T그룹 주력 방산업체인 S&T중공업과 S&T모티브가 12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개막한 '대한민국 방위산업전(DX Korea 2018)'에 참가하고 있다. 이 산업전은 오는 16일까지 5일간 열린다.

소구경 화기 제조업체 S&T모티브와 중기관총·자동포·전차 변속기 등을 생산하는 S&T중공업은 전체 면적 276㎡ 규모의 전시장에 K2C·K2C1 소총, K12 기관총, K-14 저격용 소총과 현재 개발 중인 차세대 경기관총, 비살상용 권총 등 K계열 신형 첨단 소구경 화기류를 비롯해 K6 중기관총·K9 자주포·각종 전차 변속기 등 핵심 방산제품을 전시했다.

2014년부터 격년제로 열리는 이 산업전(올해 4회)은 국내 최대 규모 지상 무기 전시회다. S&T모티브·S&T중공업은 매회 기존 무기 기능을 향상시킨 개량형 모델과 글로벌 트렌드에 맞는 새 개발품을 선보였다.

S&T중공업 부스 내 K2 전차 변속기 전시품 앞에서 송영무(왼쪽 넷째) 국방부 장관과 최평규(한국방위산업진흥회장·오른쪽 셋째) S&T 회장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S&T그룹

특히 S&T모티브는 부스 내 '자주국방' 기치 아래 설립된 1970년대 국방부 조병창 때부터 지금까지 한국 개인화기 발전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이번 전시회에서도 군 관계자와 국외 바이어들은 권총·소총·기관총·저격용 소총 등 여러 총기류와 중기관총·자주포 등 다양한 방산제품을 한자리에서 보며 회사 관계자와 비즈니스 미팅을 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