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두산중·창원소방서 소화기 보급 캠페인

2018년 09월 13일(목)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두산중공업과 창원소방서가 창원시 전통시장 화재 예방 차원에서 '말하는 소화기' 보급 캠페인을 지난 11일 창원시 의창구 명서·봉곡시장에서 함께 펼쳤다.

이들은 사용법을 음성으로 쉽게 알려주는 '말하는 소화기'를 시장 곳곳을 돌며 주요 거점지역에 50대를 설치했다. 또한, 시장 상인에게 소화기 사용법에 대한 맞춤형 교육도 했다.

이날 캠페인에 참가한 이들은 두산중공업 '안전나눔봉사단'이다. 재난 대응과 소방안전, 보건·위생 분야에서 전문성을 보유한 이 회사 임직원들이 모인 특별봉사단이다.

이에 앞서 두산중공업 임직원은 창원소방서와 함께 회사 인근 웅남동 갯마을에서도 뜻깊은 봉사활동을 했다. 소방차량 진입이 어려운 데다가 주택 구조상 화재에 취약한 가구가 많아 '화재 없는 안전 마을'로 지정해 관리하는 이 마을에 재능나눔을 했다. 홀몸 어르신을 비롯한 마을 내 취약계층 등 35가구에 소화기와 단독 경보형 화재감지기를 설치하고, 가구별 전기안전점검과 함께 소화기 사용법 교육도 했다.

박칠규 두산중공업 안전관리총괄 상무는 "안전나눔봉사단이 창원소방서와 함께 한 다양한 재능나눔 활동이 지역사회에 안전문화를 확산시키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11일 창원시 의창구 명서시장에서 진행한 전통시장 '말하는 소화기' 보급 캠페인에서 두산중공업 안전나눔봉사단 직원들이 창원소방서 직원들과 함께 시장 상인들에게 말하는 소화기 사용법을 설명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