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철배 씨, 30회 경상남도서예대전 대상

우수상 등 557명 수상

2018년 09월 14일(금)
이미지 기자 image@idomin.com

김철배(통영) 씨가 (사)한국서예협회 경상남도지회(지회장 정대병)가 주최한 '제30회 경상남도서예대전'에서 대상을 받았다.

김 씨는 한자로 '종남망여설'(예서)을 썼다. 이 시는 조영(699~762·당나라)이 봄에 눈이 녹으려 하는 무렵의 종남산을 바라보며 지었는데, 글을 쓰는 많은 서예가가 아끼는 문장이다.

김철배 씨가 쓴 '종남망여설'이 대상을 차지했다. /한국서예협회 경상남도지회

우수상은 이미영(창원) 씨의 '춘야희우'(행초서), 최은아(진주) 씨의 '김극기 선생시'(한글), 김은숙(진주) 씨의 '산행'(전서), 박숙희(진주) 씨의 '퇴계구'(해서), 연양희(진주) 씨의 '연과 잉어'(문인화), 김수찬(통영) 씨의 '길'(서각)이 뽑혔다.

(사)한국서예협회 경상남도지회는 △한글 △전서 △예서 △해서 △행초서 △문인화 △전각 △서각 등 8개 부문에 총 992점이 출품해 대상 1명, 우수 6명, 특선 112명, 입선 438명 등 모두 557명의 수상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입상자 명단은 (사)한국서예협회 누리집(www.seohyeob.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10-6338-4446.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미지 기자

    • 이미지 기자
  • 2014년 7월부터 지역 문화 소식을 전합니다:) 전시와 문화재, 맛이 중심입니다 깊이와 재미 둘 다 놓치지 않겠습니다:D 소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