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게임할 땐 LG전자 게이밍 노트북"

복잡·빠른 화면 최적화

2018년 10월 11일(목)
이시우 김연수 기자 ysu@idomin.com

LG전자가 화면이 빠르게 변하는 PC게임에 최적화한 '게이밍 노트북' 신제품을 출시했다.

LG전자 모델들이 LG 게이밍 노트북을 살펴보고 있다. /LG전자

LG전자가 10일 출시한 15.6인치 'LG 게이밍 노트북(모델명 15G880)'은 화면 주사율 144Hz를 구현했다. 이는 1초에 화면을 144장까지 보여준다는 의미다. 노트북으로는 최고 성능이다. 주사율이 높으면 화면이 빠르게 변하는 슈팅게임 등에서 화면 전환이 부드럽다. 이용자는 어지럼증을 덜 느끼고 정교하게 게임을 조작할 수 있다. 이 노트북에 들어간 그래픽 카드는 엔비디아사가 만든 GTX 1060으로 복잡한 게임 화면을 정확하게 표현한다. 또한, 엔비디아사의 G-싱크(G-Sync) 기술을 적용해 게임 화면이 찢어지거나 깨지는 현상도 최소화했다. CPU는 인텔 프로세서 최상위 버전인 i7-8750H다. 메모리는 16기가바이트(GB) 용량 DDR4 2666MHz가 들어갔다. 저장장치는 256GB 용량 SSD가 탑재됐고 사용자가 512GB까지 확장할 수 있다. HDD는 SSD와 별도로 1TB까지 추가할 수 있다. 여기에 Gigabit 와이파이까지 갖춰 초고속 무선 인터넷 속도를 낸다. 또한, 전송속도가 빠른 USB 3.1 C-타입·HDMI·미니 DP 등 단자를 갖췄다. 제품 출시가는 289만 원이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