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분기 창원지역 고용 소폭 증가

지난해 동기 대비 3518명 ↑
제조업 줄고 서비스업 늘어

2018년 11월 09일(금)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창원상공회의소가 고용정보원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한 올해 3분기 창원시 고용동향 조사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2018년 3분기 창원지역 고용보험 가입 상시노동자(고용보험 피보험자·일용직 노동자 제외) 수는 24만 8582명으로, 작년 3분기보다 3518명(1.4%) 증가했다.

사업장 규모별로 보면 '10인 미만 기업' 노동자 수는 6만 2343명으로 전년 동기보다 2461명(4.1%) 늘었고, '10인 이상 100인 미만 사업체'는 960명(1.0%) 증가한 9만 3641명, '10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체'는 591명(1.8%) 증가한 3만 4181명으로 모두 노동자 수가 증가했다. 반면 '300인 이상 사업체'는 5만 8417명으로 494명(-0.8%) 줄었다.

제조업 노동자 수는 줄고 서비스업 노동자 수는 증가하는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업종별로 제조업 노동자 수는 11만 814명으로 전년보다 261명(-0.2%) 감소했고, 서비스업 노동자 수는 12만 4052명으로 3825명(3.2%) 증가했다.

제조업은 기계장비업종 978명(2.6%), 전자부품업종 196명(2.3%), 의료·정밀기기업종 169명(4.5%) 늘어난 반면 1차 금속 381명(-2.8%), 자동차와 트레일러 548명(-2.7%) 감소 등 나머지 업종 노동자 수는 줄었다.

서비스업 노동자 수는 보건·사회복지업 1632명(5.6%), 공공행정·국방과 사회보장 행정 1029명(25.2%), 교육업 677명(10.0%) 증가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