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제혁신추진위원회, KAI·통영 캠프마레 등 현장 방문

입력 : 2018-11-09 14:21:19 금     노출 : 2018-11-09 14:25:00 금
민병욱 기자 min@idomin.com

경남도 경제혁신추진위원회(위원장 방문규)가 8일 사천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에스앤케이항공㈜, 도시재생 뉴딜사업 현장인 통영 캠프마레(CAMP MARE) 조성사업 현장을 찾았다. 지난 7일 취임한 안완기 경남테크노파크원장도 동행해 발 바빠른 현장 행보를 보였다.

경제혁신추진위원회가 이날 사천을 방문한 까닭은 경남 항공산업 주요현안에 대한 생생한 현장의견을 듣고, '규제자유특구법(2019년 4월)'시행에 따른 정책제안 등을 청취하기 위해서다.

위원회는 항공우주산업 발전전략 토론에서 군수사업 외 사업인 민수사업을 중심으로 성장하는 추세에 따라 민수사업 기반의 발전전략 수립이 필요한 점, 이를 위한 성장동력 확보와 세계시장 경쟁력 제고 등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다.

KAI 관계자는 "항공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정부와 자치단체가 마중물 역할을 해달라. 연구개발(R&D) 인프라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하기도 했다.

방문규 위원장은 "경남형 제조업 혁신을 정부의 혁신모델로 추진하게 됐다. 앞으로 위원회에서 현장의 소리를 더 듣고, 더 많이 고민해 기업과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경제혁신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통영 캠프마레를 찾은 자리에서는 조선업 불황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는 통영지역에 기존 관광 인프라와 연계한 글로벌 관광거점이 조성되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민병욱 기자

    • 민병욱 기자
  • 2018년 7월 13일부터 경남도의회, 정당 등 맡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보도자료, 구독신청 등등 대환영입니다. 010-5159-9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