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헬스] 당신의 생명을 위협하는 거식증과 폭식증

입력 : 2019-01-02 11:02:14 수     노출 : 2019-01-02 11:06:00 수
임상용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남지부 원장 webmaster@idomin.com

거식증과 폭식증은 섭식장애로 분류한다. 거식증의 정확한 진단명은 '신경성 식욕부진증'이다. 섭식장애는 현대사회에 광범위하게 퍼져있다고 한다. 해당 질병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거식증과 폭식증을 구분하여 이야기해보자.

거식증(식욕부진증)과 진단, 치료

거식증은 음식과 체중에 대한 불안으로 자기 파괴적인 섭식행동과 신체에 대한 왜곡된 지각을 특징으로 한다. 음식을 지나치게 제한하는 유형과 지나친 다이어트와 함께 간헐적으로 폭식과 구토를 반복하는 유형이 있다. 거식증 환자는 자신에 대한 신체적 왜곡 때문에 비이성적인 행동을 보인다. 이들은 마른 체형을 가지고 있어도 스스로는 그렇지 않다고 생각한다. 저체중을 얻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으며, 질병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여 회복을 하려는 동기가 부족한 것이 특징이다. 거식증은 정신질환 중 사망률이 가장 높은 질환이며 자살 또한 드물지 않게 일어난다.

거식증의 진단과 치료

거식증의 치료는 치료를 받아들이도록 동기를 강화하는 치료, 체중을 회복시키는 치료, 신체 왜곡 등 지각이상 등에 대한 심리 상담이나 가족치료, 자존감 회복 훈련 등이 포함되며, 가장 마지막으로는 입원치료가 시행된다. 입원치료는 지속적인 음식 거부로 인하여 심각한 후유증(사망 등)이 예상되는 경우에 주로 실시한다.


폭식증이란?

폭식증은 신경성 폭식증과 폭식장애로 구분할 수 있다. 기타 유형으로는 야간에 폭식을 하는 야식증후군과 소량의 음식이라도 먹고 나서 구토나 하제 사용을 통해 음식을 제거하는 제거장애 유형이 있다. 신경성 폭식증은 빠르게 많은 음식을 먹는 폭식 후 살찌는 것에 대한 두려움으로 스스로 구토를 유발하여 먹은 음식을 모두 토하는 행동을 특징으로 한다. 폭식증의 또 다른 유형인 폭식장애는 짧은 시간에 비정상적으로 많은 음식을 먹는 폭식을 반복하는 질환이다. 신경성 폭식증과는 달리 구토를 유발하지 않기 때문에 이들은 과체중이나 비만 상태에 이르게 된다.

폭식증의 진단과 치료

폭식장애는 평소보다 많은 양을 급하게 먹고, 속이 불편할 정도까지 먹으며, 배가 고프지 않아도 많은 양의 음식을 먹으며, 폭식에 대한 부끄러움 때문에 혼자 먹고, 폭식 중에 스스로에 대한혐오감을 느끼거나 우울하거나 식후에 과도한 죄책감을 느낀다. 이런 폭식행동은 주 1회 이상 일어나며, 3개월 이상 지속될 때 폭식장애로 진단될 수 있다.

임상용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남지부 원장.jpg
▲ 임상용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남지부 원장.

폭식증의 치료는 질병을 지속시키는 생각, 감정, 행동, 신체적 느낌 등을 이해하고 통제하도록 도와주는 인지행동치료와 약물치료가 실시된다.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입원치료 또한 고려해야한다. 대체로 이 질환은 청소년기나 초기 성인기에 시작되며, 경과는 호전, 악화, 호전과 악화의 반복 등 다양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도비만을 보이는 사람들 중 50∼75%가 폭식장애를 갖고 있다고 한다. 폭식의 원인이 되는 질환이 있다면 정확한 규명이 필요하며, 정신치료와 약물치료 모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한다.

<자료제공 :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소식지 12월호>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