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9가지 아름다움·맛'있는 고성군

군민 2000명 의견 수렴해 선정

2019년 01월 11일(금)
하청일 기자 haha@idomin.com

'고성에서 구미 당기는 음식 먹고 아름다운 구경 하세요.'

경남 고성군이 '구미 당기는 고성 구경'을 주제로 고성 9미(味) 고성 9경(景)을 선정했다.

대표 볼거리인 고성 9경에는 자연경관과 소가야 역사가 어우러진 관광지들로 △당항포관광지 △상족암군립공원(공룡박물관) △연화산도립공원(옥천사) △문수암 △거류산(엄홍길전시관) △갈모봉산림욕장 △송학동고분군 △장산숲 △남산공원(해지개다리)을 뽑았다.

▲ 고성군이 '구미 당기는 고성 구경'을 주제로 선정한 고성 9경의 상족암군립공원. /고성군

산과 들, 청정한 자란만 해역에서 수확한 산해진미가 가득한 고성을 대표하는 먹거리인 고성 9미에는 △염소국밥(총쟁이국밥) △참새우구이 △고성막걸리(월평리구장술) △도다리쑥국 △한우구이 △가리비찜 △고성한정식 △찰옥수수 △생선회(하모회)가 선정됐다. 특히 '월평리구장술'과 '총쟁이국밥'은 술과 안주 중 하나라도 먼저 동나면 계속해서 더 사야 했던 월평리 구장(이장)의 애환과 고성 장날에 국밥을 먹으려는 사람들로 장사진을 이뤘다는 박덕선 할머니의 이야기가 담겨있어 의미를 더했다.

앞서 군은 지난해 10월부터 고성 9미·9경 선정을 위해 후보군 의견수렴과 자료수집 과정을 거쳤다. 9경 후보지 16곳과 9미 후보음식 16가지를 선정해 문화단체 등 각계각층 군민 2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이후 12월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군정조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하청일 기자

    • 하청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