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9년 고용·산업위기지역 희망근로지원사업 참여자

입력 : 2019-02-11 16:12:29 월     노출 : 2019-02-11 16:13:00 월
하청일 기자 haha@idomin.com

통영시가 7일부터 13일까지 2019년 고용·산업위기지역 희망근로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참여대상은 사업개시일 현재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실직자(배우자 포함) 및 취업 취약계층 등의 실업자로, 공원관리사업 외 67개 사업에 330명을 모집한다. 근로조건은 만 65세 미만은 주 40시간 이내(일 8시간), 만 65세 이상은 주 15시간 이내(일 3시간) 근무가 원칙이다.

사업 참여자는 주차·연차 유급휴일 부여 및 4대 사회보험에 가입되며, 임금 단가는 2019년도 최저 시급 8350원을 적용받아 만 65세 미만은 일급 6만 6800원(일 8시간 근무 시), 만 65세 이상은 일급 2만 5050원(일 3시간 근무 시)이며, 1일 5000원 범위에서 부대경비를 지급한다.

참여를 희망하면 주민등록증 등 신청자 본인을 확인할 수 있는 증명자료, 실직자(2015년 1월 1일 이후)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 취업취약계층 증빙서류 등을 지참하고 13일까지 주소지 읍면사무소나 동주민센터·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기간은 3월 4일부터 5월 28일까지 3개월간이다.

정호원 일자리정책과장은 "올해 정부 목적예비비 13억 5000만 원을 지원받아 희망근로 지원사업을 시행하게 된다"며 "실직자, 실직자 가족, 취업 취약계층의 생계 지원을 위해 공공일자리 제공에 차질이 없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하청일 기자

    • 하청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