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정활동 브리핑]도의회 5분 발언

박우범 의원 "노인교육 정책개발 필요"
김홍진 의원 "대기오염측정망 확대를"
이병희 의원 "도로건설 영농 손실보상"

2017년 10월 13일(금)
정봉화 기자 bong@idomin.com

"노인교육 정책개발 필요"= 경남도의회 제348회 임시회 1차 본회의가 12일 오후 열렸다. 이날 박우범(자유한국당·산청) 의원은 '노인이 한 사람 죽으면 도서관 하나가 불타는 것과 같다'는 아프리카 속담을 예로 들어 노인들의 지식과 기술을 최대한 활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에 △여러 사회단체에 참여해 인생의 새로운 의미를 찾는 과정으로서 교육 △소셜미디어 등 소통 교육 △적성과 능력에 맞는 재취업 교육 등 다양한 '노인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적극 시행해 줄 것을 경남도에 요구했다.

"대기오염측정망 확대를" = 김홍진(자유한국당·김해3) 의원은 "김해에는 장유·동상·삼방동 세 곳에 대기오염 측정소가 있지만 1곳 당 관할 면적이 154.3㎢에 달해 서울(20.8㎢), 인천(49.8㎢), 부산(36.5㎢)보다 매우 광범위하다"면서 "이 탓에 측정소가 발표하는 대기질 정보를 신뢰할 수 있는지 우려가 있다"고 밝혔다. 특히 "진영지역은 최근 아파트가 밀집해 10여 년 전보다 인구가 2배 증가하고 등록된 공장 수도 대폭 증가했지만 도 미세먼지 측정소 확대 추진 계획에 빠져 있다"면서"도는 진영읍과 같은 인구와 공장이 밀집한 도시지역 대기오염 측정망 확충 계획을 조속히 마련할 수 있도록 환경부에 건의할 것"을 주문했다.

"도로건설 영농 손실보상" = 이병희(자유한국당·밀양1) 의원은 "함양~울산 간 고속도로 건설 노선이 밀양지역 시설 농가를 관통해 유리온실 하우스 기능을 상실하게 됐다"며 "그럼에도 고속도로 건설 사업 주체가 '공익사업을 위한 토지 등의 취득 및 보상에 관한 법률시행규칙' 제65조의 규정을 내세워 수용되는 토지만 영농손실 보상을 하겠다는 것은 헌법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이미 중앙토지수용위원회에서 '도로가 관통해 시설하우스가 기능을 상실할 때에는 수용면적이 3분의 2가 되지 않더라도 실농 보상함이 바람직하다'는 결의가 있었다"면서 "이 같은 결정이 제대로 이행되도록 도가 나서 달라"고 주문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정봉화 기자

    • 정봉화 기자
  • 자치행정부에서 도청과 지역정치 등을 맡고 있습니다. 도정 관련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