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로템이 만든 터키 해저철도 개통

마르마라이 총 335량 납품

2019년 03월 14일(목)
주찬우 기자 joo@idomin.com

현대로템의 전동차가 터키 마르마라이 전 구간에 운행된다.

현대로템은 12일(현지시각) 터키 카르탈역에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을 비롯해 메흐메트 자히트 툴한 교통부 장관과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마르마라이 전 구간 노선 개통식이 열렸다고 13일 밝혔다.

마르마라이는 터키 보스포러스 해협을 관통하는 세계 최초의 아시아와 유럽 대륙을 잇는 길이 77㎞의 해저철도다. 2004년 일부 구간이 개통했지만 이후 유물발굴 등의 이유로 공사가 미뤄지다 이번에 할카르역에서 게브제역으로 이어지는 전 구간이 개통됐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날 "마르마라이 전동차 440량 중 300량은 터키에서 생산됐으며 이번 개통으로 1시간에 7만 5000명, 하루 170만 명 승객이 열차를 이용하게 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8년 약 6700억 원 규모의 마르마라이 전동차 440량을 수주한 현대로템은 2013년 95량을 납품했고, 이번 개통에 240량이 추가 납품돼 총 335량이 운행에 투입된다. 나머지 차량도 올해까지 납품이 이뤄질 예정이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주찬우 기자

    • 주찬우 기자
  • 경제부에서 기업, 경제단체 담당하고 있습니다.